대한민국 카메라1번지 가산카메라

2018년06월21일 중고 입고 및 신상..
2018년06월18일 중고 입고 및 신상..
2018년06월15일 중고 입고 및 신상..
6월13일 선거
농협 - 김경옥
216018-51-180027
우체국 - 김경옥
103747-02-146497

Nikon F /90%
니콘 브랜드의 대표 기종 필름카메라입니다
캐쉬할인가 : 250,000원
판매가격 : 270,000
적립금 :0
상품상태 :중고상품
배송방법 :택배,우편(소포/등기),화물배달,퀵,방문수령
배송지역 :전국
제품코드 :7140132
원산지 :일본
제조사 :니콘
브랜드 :Nikon [브랜드바로가기]
제품상태 :90%
구매수량 :
최대구매수량 : 1개
총 금액 :














Nikon F


메이커 일본 광학 공업 주식회사
제조년    1959년6월(쇼와34년)1974년
필름 화면 24×36mm
       (35mm더블·절취선·필름)
셔터 속도 T·B·1·1/2·1/4·1/8·1/15·1/30·
        1/60·1/125·1/250·1/500·1/1000
셔터 티탄막요코하시리행 포카르프레인
       (최초기에 포막셔터가 있다)
파인더 5각 프리즘식 에이레 벨(교환 가능)
       시야율 100% 50mm렌즈 장착시의 배율 약0.8배
        (웨스트 레벨 파인더도 준비되었다)
렌즈 마운트 니콘F마운트
감아올려 기구 레버식 136번 1회 조작(조금씩 가능)
       준비각(예비각)15도
       조정에 의해 모터 드라이브 장착가능
노출계 연동식 노출계(포토 믹·파인더) 장착가능
크기 가로폭147×높이98×깊이89mm (50mm/F2부착)
무게     900g (50mm/F2부착)
============================================



 

프로패셔널·싱글·리플렉스 「니콘F」


  니콘F(을)를 일본 광학이 만반의 준비를 해 발표했다1950연대 후반은,1954해에 발표의M3 쇼크가 간신히 빠졌을 무렵이다.
   (1959년5달발표.동년6달발매.당사이트에서는 제조년의 항목을1959년6달로서 기재했다.)
   일본 광학에서는,LEICA M3에 대항할 수 있도록 , 니콘S2의 후계기로서SP의 개발에 착수(1955), 약간 늦고, 일안레플렉스의 구상을 염려하고 있던 개발진은, 니콘F의 개발에 착수했다.
   닉코르렌즈의 호평이 세계에게 전할 수 있고 자신을 가지고 있던 일본 광학이라고 해도, 첨”謬굇綬?기종 동시 개발은 이례였다고 한다.
   당시의 판매 상황이나, 아직도 퀵 리턴 밀러나 자동 조임 렌즈가 없었던 시대이다.개발 담당자는, 기술개발은 물론, 회사의 설득이나 예산 확보에도 고생한 것일 것이다.
   「F」(은)는 어디까지나, 「SP」의 엄호적인 기종이라고 하는 것이 수뇌진의 감각이었지.
   (당시의 일안레플렉스는 웨스트 레벨의 좌우역상파인더, 셔터를 누르는 것과 동시에 밀러는 올라간 채로, 블랙 아웃.근접 촬영이나 현미경 촬영등의 학술 촬영용의 특수 카메라였다.)
   그러나,CONTAX S하지만 5각 프리즘을 탑재해서 발매되면 세계의 카메라 메이커는,35mm일안 리플렉스 카메라의 개발에 단번에 돌입한다.
   선견성이 있던 일부의 사원에게 밀리고, 개발 착수에는 빨랐던 일본 광학이었지만,S시리즈라고 하는 우수기가 있었기 때문에, 「F」의 개발은 뒤떨어졌다.(이 근처의 사정은ERNST LEITZ회사와 자주(잘)에서 있다.라이벌,CANON도 사정은 같았다.)
   국내조차, 미란다(일본 최초의 5각 프리즘기)에 이어, 아사히펜 택스의 시장 투입.
   M3 쇼크로 거리계기로부터 철퇴를 조기로 결정한 메이커의 개발 능력은, 모두, 일안레플렉스에 따라지고 있었다.
   니콘이 개발중의 퀵 리턴 밀러도,1957해펜 택스AP, 탑콘R하지만, 다음58해미놀타SR2, 즈노가 발매.
   니콘도 캐논도 완전하게 출발이 늦어 졌다.남는 기술은 완전 자동 조임만, 양 회사의 개발진은 타사의 페턴트에 저촉하지 않게, 아이디어의 한계를 다해, 마침내 완성시킨다.(즈노는 완전 자동 조임을 탑재하고 있었지만, 실용에 할 수 있을 정도의 신뢰성은 없었다.)
   1959해, 캐논FLEX R 니콘 F 의 등장.양 비행기종과도 외부부착 외광식이면서 연동 노출계도 발매했다.
   캐논이 렌즈경동내에 구동, 복귀의 양스프링을 내장한 완전 자동 조임을 실용화한 것에 대해, 니콘은 구동측 스프링만.
   캐논이TTL측광 도입시에R렌즈로부터FL렌즈에,TTL개방 측광 도입시에FD렌즈에 대폭적인 설계 변경을 재촉당한 것에 대해, 니콘은 닉코르오트시리즈로부터 개방 측광 대응의Ai시리즈, 오토 포커스 대응의AF시리즈와 실로 반세기에 다가오려고 하는 장수 마운트로서 살아 남고 있다.(물론, 사용 제한은 있지만.)
 
   시장 투입된 니콘F(은)는, 프로 카메라맨으로부터 절대인 신용을 차지해 간다.풍부한 액세서리와 우수한 닉코르렌즈군은, 차례차례로 개발되어 다양한 유저에게 응해 갔다.
   특히 오테도리신사나 포토 저널리즘의 중심지에서 만난 뉴욕에서는, 니콘F=프로 카메라맨의 증거로, 뉴욕 보다 시골이 입수하기 쉬운 만큼이어,NIKON의 읽는 법이 알지 않고 「나이콘」등으로 불렸던 것도 요즘이다.
   평가가 오르면 올바른 읽는 법이 퍼지는데 시간은 걸리지 않았다, 「니콘」은 완전하게 세계 브랜드로 성장했다.
   프로에 팔리면, 아마츄어도 갖고 싶어한다. 군대도 갖고 싶어해,NASA마저 사 갔을 정도이다.
    (보도사 전용은, 각사의 요망에 응하고 셀프타이머를 생략한 것, 모터 드라이브의 보강을 한 것,UPI사양으로서 레버류의 플라스틱 형상을 바꾼 것 등 다수.군용은, 자위대의OD(오리브드라브=짙은 녹색) 칼라에 도장된 것,US.Army(육군)의KE-48C(은)는 거의 표준의 포토 믹FTn하지만,US.Navy(해군)US.AF(공군)에 공급되었다KS-80A(은)는, 완전히 별개에 개조되고 있다.모터 드라이브F-36에 그립, 트릿가, 배터리 케이스까지 붙인 아우터 케이스를 장착해, 리개개폐식에 개조되어 세트의 렌즈는43-86줌은 무한원락을 할 수 있는 에어 크레프트 카메라다.NASA그럼, 포토 믹FTn(을)를 사용, 통칭 「아폴로」는 아폴로 계획에 사용되었기 때문에 미국에서 불렸다.)



   니콘F(은)는,15해의 영 나무에 건너 생산되어86만대를 넘는다고 말해지고 있다.
   그 만큼, 공업제품으로서는, 이례라고도 말할 수 있는 만큼 개량이 더해져 그 바리에이션이 많음에 「F」컬렉터나 연구자가 있는 만큼이다.
   (Leica M3 만큼은 아니지만, 「F」도 건너뛰기식적으로 발매를 서둘렀을 것이다.나와 같은 사람이 「F」에 붙어 기술한다고 꾸중을 받을 것 같다.)
   「F」(이)가 이 정도의 히트작이 되는데는, 거리계기의 Leica M3 에는 교환 렌즈의 사용 제한이 있어, 우수한 망원 렌즈나 쥼 렌즈가 제조 되기 시작했던 시기에 프로가 사용할 만할 만한 렌즈 성능과 보디의 견뢰성, 액세서리의 충실을 자랑한 것은 니콘F뿐이었다.
   그 후, 많은 카메라가 니콘F에 도전.일시적으로 「F」(을)를 능가하는 카메라도 출현했지만, 벌써 프로 카메라맨이나 보도 각사에 널리 퍼진 「F」시스템을 바꿔 넣게 하는 카메라는,1971해,Canon F-1 의까지 끝내 출현하지 않았다.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2,500원 입니다. (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10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본 상품의 평균 배송일은 일입니다.(입금 확인 후) 설치 상품의 경우 다소 늦어질수 있습니다.[배송예정일은 주문시점(주문순서)에 따른 유동성이 발생하므로 평균 배송일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본 상품의 배송 가능일은 일 입니다. 배송 가능일이란 본 상품을 주문 하신 고객님들께 상품 배송이 가능한 기간을 의미합니다. (단, 연휴 및 공휴일은 기간 계산시 제외하며 현금 주문일 경우 입금일 기준 입니다.)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일 이내 입니다.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신발의 경우, 실외에서 착화하였거나 사용흔적이 있는 경우에는 교환/반품 기간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 합니다.
수제화 중 개별 주문제작상품(굽높이,발볼,사이즈 변경)의 경우에는 제작완료, 인수 후에는 교환/반품기간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 합니다.
수입,명품 제품의 경우, 제품 및 본 상품의 박스 훼손, 분실 등으로 인한 상품 가치 훼손 시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 하오니, 양해 바랍니다.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소공로 58 (회현지하쇼핑센터) 바열29호 30호
사업자등록번호 : 135-17-3833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중구-0286 호 |
개인정보관리자 : 강광규 | 대표 : 김 경옥 | 상호명 : 가산
전화번호 : 02-771-5711 | 팩스번호 : 02-771-5712 | 메일 : close100@naver.com
Copyright ⓒ www.kasancamera.co.kr All right reserved